Project for JMS

,
Journée Mondiale des Sourds
in collaboration with Bruno Moncelle
and the association M.A.I.N.S., France

세계청각장애인의날을 위한 프로젝트


Je suis sourde et alors?
나는 청각장애인, 그게 뭐 어때서?



Hommage à l’Abbé de l’Epée
아베드레페에게 바치는 오마쥬



Sourd un jour, sourd toujours
언젠가 청각장애, 언제나 청각장애



Profite du sourd présent
현재의 청각장애를 즐기기



Libérez les signes !
수화에게 자유를 !



Baignée de langue des signes dès la naissance
태어나면서부터 수화 속에 잠기다



L’union des sourds fait la force
청각장애인의 결속이 힘을 만든다



Je te donne mes signes en héritage
수화를 유산으로 물려줄께



Les sourds voient la vie en turquoise
청각장애인은 삶을 청록빛으로 바라본다



L’écoute appelle le regard
듣기위해 시선을 호출하다



Crier… Pourquoi faire ?
외침이 무슨 소용인가?



La danse des sourds au rythme des vibrations
진동의 리듬에서 추는 청각장애인의 댄스



La culture des sourds est dans leurs mains
청각장애인의 문화는 그들의 손 안에 있다



L’art de la langue des signes
수화의 기술



Au sourd, l’oeil sert d’oreille
청각장애에서 눈은 귀로써 쓰여진다



On se ressemble dans notre différence
우리는 서로의 차이 속에서 닮아있다



Ne reste pas seul, rejoins notre foule !
혼자 있지마세요, 우리와 함께 가요 !



Un sens de moins, les 5 sens deviennent 6
감각의 결여는 다섯개 감각을 여섯으로 만든다


Further Projects